홈 > 뉴스 > 싱가포르뉴스

2019년 올해의 성장률 2%로 하향하다.

싱폴지기 0 82

02704b7bd1a573dae8a4faa4793c10b3_1563439250_833.png
 



국제통화기금(IMF)에서는 지난해보다 싱가포르 경제 성장률이 약 2프로 하양이 되었다고 전하였다. 최근 싱가포르는 세계 무역 마찰이 큰 원인이라고 분석을 했고 미국과 중국의 무역 분쟁에서 현재 세계적으로 세계 경제성장률이 저조하며 글로벌 금융환경과 불확실성등이 퍼지면서 싱가포르 역시 미국과 중국의 무역 분쟁 때문에 큰 타격을 받았다고 하였다. 싱가포르는 2분기에서 경제성장률이 무려 0.1프로의 저조한 상태를 보이며 약 10년만에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다.


한편 싱가포르 당국은 외부악재로 인한 성장률이 둔화를 하는 반면에 금융업 경쟁력에 있어서는 확실하게 강한 것으로 평가가 되었다. 그리고 싱가포르 통화청인 MAS에서는 최근 IMF가 싱가포르의 금융에서는 규모가 매우 크고 세계은행과도 끈끈하게 연결이 되어 있어서 회복력도 상당히 강한편이며 외부의 충격에서도 버텨낼수가 있는 큰 힘을 갖추고 있다고 전하였습니다.


02704b7bd1a573dae8a4faa4793c10b3_1563439257_4765.jpg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